dydrmnya.egloos.com

낮의 꿈

포토로그



2017년 3월 정산 Review







언제나처럼 공병샷부터




이번 달에 공병 진짜 많이 냈다
비오레 선크림은 왜 뒤집어서 찍었지 ㅋㅋㅋㅋㅋㅋ 바보같네

투마루 클렌징워터는 생각보다 자극이 강해서 다른 클워들은 지우고 나서 별 자극 못느꼈는데
이것만 따끔거린다고 해야하나? 아무튼 마음에 안 들었다. 투마루 이미지는 좋았는데 실망.
미샤 네일리무버는 그냥 아세톤 없는 거 찾다가 무난한 걸로 샀다.
미리 사둔 거 하나 더 깠는데 다음에는 다른 거 사볼까?
비쉬 폼클은 사은품으로 받았던 건데 저런 아예 거품으로 나오는 폼클 처음 써봤다.
좋긴 좋은데 너무 헤프게 쓰는 느낌이야
네이처리퍼블릭 비베놈 미스트. 다른 사람들한테는 효과 좋다는데 나한테는 그냥 그랬다.
그래도 좋은 미스트였어.
더페이스샵 쉐어버터 립밤. 이것도 다른 사람들한테는 좋다는데 나한테는 그냥 그랬어.
지금은 리뉴얼되고 더이상 구할 수 없게 되었다.
비오레 선크림은 알콜기가 강해서 그런가 약간 자극 있는 것 빼면 사용감도 좋고 다 좋았다.
일본 가는 친구한테 사다달라고 부탁할까 생각 중.
비오레 선크림이랑 사용감 비슷한데 자극 조금만 적은 선크림 찾고싶다...

색조, 정확히는 립이나 섀도우나 블러셔 중에 공병이나 힛팬을 본적이 한번도 없어서.
베이스나 마스카라, 아이라이너는 보통 하나만 까놓고 쓰니까 금방 보지만.
요새는 신경써서 립이나 섀도우를 한가지만 파 보고 있다.
그래봤자 자꾸 그것만 쓰면 질려서 다른 거 돌려가면서 쓰지만.



아멜리는 관심 가던 브랜드였는데 저번에 이벤트하면서 몇 개 사봤다.
럭키투컷 피치오렌지/쉬머오렌지, 라이트레드, 코럴브라운, 초코허니딥.
라이트레드, 코럴브라운은 블러셔로 쓸 생각으로 샀다.
제일 왼쪽 럭키투컷 빼고는 다 써봤는데 발색도 잘 되고 예쁘다고 생각한다.
다만 원래 섀도우 용도로 나와서 그런지 발색 너무 짱짱해...



미샤 텐션팩트 퍼펙트커버와 중고로 산 네일들.
텐션팩트는 저 프리다칼로 콜라보보다 기존 껍데기가 더 예쁘다고 생각하는데 매장에 저것밖에 없었다.
중고로 산 건 사실 사야겠다고 생각했다기보다는 끼워서 산 것들인데....
사실 별로 관심 없던 것들인데.........



정작 메인으로 사려고 했던 이 컬러가 병목이 깨져버려서 다 새어서 왔다 ㅠㅠㅠㅠㅠㅠㅠ
해외 인디네일이라 벼룩 아니면 직구로만 구할 수 있는 건데
마침 딱 관심가던 물건이 벼룩에 있어서 바로 찌른 건데 ㅠㅠㅠㅠㅠㅠ
택배상자가 찌그러져있고 매니큐어 냄새가 올라와서 설마설마 했는데
중고거래 많이 하면서도 이런 일은 처음이었다. 판매자분도 처음이라고...
차라리 덤으로 산 다른 컬러가 깨졌으면 덜 슬펐을텐데, 구하려던 컬러가 깨져버려서 정말 하루종일 우울했다.
결국 직구했는데 배 타고 소식이 없어...



그리고 한동안 이제 네일 더 안 사야지! 하고 있었는데
안 사기는 무슨...?
이것도 벼룩으로 샀는데 중고는 아니고 새제품이라고 한다.
빨리 발라보고 싶어...
아무튼 이번 달에만 토드라팡 제품을 중고로 6개나 산 게 된다 ㅋㅋㅋㅋ



위에서 산 토드라팡 거는 아니고 가지고 있던 모디로 봄이니까 연두연두한 네일
흰색은 미샤 제품인데 너무 묽어서 바르기 진짜 힘들다


이것도 봄이니까 부농+주황 네일. 실제로 보면 홀로 입자가 엄청 반짝거린다
근데 인터넷으로 다른 사람 발색 봤던 게 더 예뻐...
다른 사람 발색>>>>>>실물>>>>>내 발색 이런 느낌이다


이건 걍 심심해서 가지고 있는 파란 네일들 슥슥 발색해 본거.
파란색이 이렇게 많은데 같은 색이 하나도 없다니...

봄 되니까 네일 바르고 싶은 게 많아서 신난다.
직구한 거나 빨리 왔으면!!

덧글

댓글 입력 영역